코로나 19 집단감염, 부산 러시아 선박 16명 확진

김성진 기자

작성 2020.06.23 09:11
(출처=NEWSIS)



부산항에 입항한 러시아 선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했다.


22일 국립부산검역소와 부산시 등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전 8시 부산 감천항에 입항한 러시아 국적 냉동화물선 A호(3400t)의 선원 21명 중 16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양성 판정을 받은 선원 중 3명은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발현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부산검역소는 전했다.


확진된 선원과 음성 판정이 나온 선원 등은 현재 A호에 격리된 상태이며, 이들 확진자는 음압병상이 마련되는 23일 오전 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또 A호에 승선해 하역작업을 한 항만근로자와 세관 공무원, 도선사 등 55명을 접촉자로 분류해 자가격리 조치했으며, 부산시에서 이들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부산검역소는 밝혔다.

Copyrights ⓒ 전국학교운영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성진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연합개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