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0 오산 글로벌 평생학습 포럼’ 개최

오산시 주관 전세계·국내 학습도시들 대거 참여

그린학습도시 미래 담은 ‘2020 오산선언’ 채택

장현숙 기자

작성 2020.08.27 15:08
오산시 포스트코로나 시대‘Green학습도시’구상 ‘2020 오산 글로벌 평생학습 포럼’을 진행하고 있다./제공=오산시

오산시가 26일 주관한 포스트코로나 시대 그린(Green)학습도시구상을 위한 ‘2020 오산 글로벌 평생학습 포럼(웨비나)’이 열었다.

 

시는 이를 통해 그린학습도시를 위한 2020 오산 선언(OSAN Declaration 2020)’문을 발표했다.

 

화상회의를 통한 유튜브 온라인 생중계 방식의 웨비나(Webnar: 웹과 세미나의 합성어)로 진행된 포럼은 시가 주관하고,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와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유네스코평생학습원(UIL)이 공동 주최했다.

 

포럼에는 전 세계 174개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GNLC: Global Network Learning City) 회원 도시 및 국내 177개 평생학습도시들이 대거 참석했다.

 

포럼은 코로나19 펜데믹 시대에 학습을 통한 개개인의 건강과 웰빙을 추구하고, 나아가 지역사회, 전 세계가 당면한 문제에 대응해나갈 전략과 지혜를 모으기 위해 열렸다.

 

포럼은 개최도시인 오산시 곽상욱 시장의 개회사로 시작해, 문석진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장, David Atchoarena UIL 소장 등의 환영사와 장인수 오산시의회의장의 축사가 진행됐다.

 

오프닝 발표에 나선 곽상욱 시장은 건강웰빙 그린학습도시라는 주제로 따숨마스크, 징검다리교실, 느낌표학교 등 오산의 학습도시 사례들을 영상과 발표를 통해 세계 각국에 소개했다.

이어 아일랜드 코크, 아일랜드 데리, 필리핀 발랑하시, 태국 치앙라이, 이란 카샨, 아르헨티나 빌라마리아 등 6개의 해외 그린학습도시 플랜이 영상을 통해 공유했다.

 

국내 도시에서는 진천군이 사례 발표를, 광명시, 구미시, 대덕구, 도봉구, 송파구, 순천시, 연수구, 인제군이 그린학습도시로서 인터뷰에 참여했다.

 

행사의 마지막은 세계 도시들이 그린학습도시로의 필요성과 지역사회의 역할 및 책임을 11개의 서문과 4개의 행동강령을 담은 ‘2020 오산 선언(OSAN Declaration 2020)’을 곽상욱 시장과 참석한 내빈과 낭독했다.

 

이날 포럼은 1시간 30분 가량 유튜브 생중계로 진행, ‘오산시채널에는 영어 생중계를, ‘오산교육채널에는 한글 생중계 2채널에서 방송됐다.

 

오산시는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GNLC)2016년에 가입한 회원도시로, 다양한 국제 행사를 열고 초청받아 오산시의 우수 사례를 공유해왔다. 지난해에는 GNLC건강과 웰빙을 위한 학습클러스터의 리더(코디네이터) 도시로 선정됐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인천데일리 / 등록기자: 장현숙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